여행, 어학 그리고 문화에 대한 최신 정보 by EF Education First
Menu

내 인생을 바꾸어 놓은 어학연수 경험, 사랑편

내 인생을 바꾸어 놓은 어학연수 경험, 사랑편

어학연수 경험은 우리에게 많은 변화(어학 실력은 물론 다방면에서)를 가져옵니다. 지금 소개해 드릴 이야기는 한 남자와 한 여자의 인생을 뒤 바꿔 놓은 러브스토리랍니다.

로시오와 마우리시오를 소개합니다! – 예전에 EF 학생이었던 이 둘은 2003년 브라이튼(Brighton) 캠퍼스에서 만났어요. 두 사람은 사랑에 빠져 결혼한 후, 결국 (스포일러 주의!) “행복하게 오래오래” 살기 위해 멕시코 툴룸으로 이주하게 됩니다. 이 커플은 카이트보딩 및 패들보딩 센터를 함께 운영하고 있는데요, 로시오를 만나 두 사람의 이야기를 좀 더 자세히 들어보았습니다.

브라이튼에는언제계셨던 건가요?

저는 호브(Hove)에 있는 EF 기숙사에서 2003년 9월부터 2004년 4월까지 살았어요. 마우리시오는 이미 EF 프로그램을 마치고 브라이튼 마리나에서 일하고 있었죠.

EF와 함께 공부하기로하셨나요?

제 제일 친한 친구 중 한 명이 EF를 추천했거든요. 마우리시오의 경우는, 예전에 캘리포니아 산타 바바라에서 EF 프로그램을 수강한 적이 있었죠. 정말 즐겁게 지냈었더라구요!

두 분이 어떻게 만났는지, 첫 데이트는 어땠는지 얘기해 주시겠어요?

친구 파티에서 만났어요. 바로 그렇게 만나자 마자 첫눈에 반했죠. 그러고 나서는 클럽이 아닌, “제대로 된” 첫 데이트를 마리나 극장에서 했답니다. 저희 둘 다 영화 보는 걸 참 좋아하거든요.

결혼식은어디서하셨나요?

브라이튼 이후로 좀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살다가 결국 바르셀로나에 정착했어요. 거기서 2006년에 결혼했죠. 그때 마우리시오는 스페인에서 석사 과정 중이었고 저는 사무실에서 일하고 있었어요. 그러다 2011년, 둘 다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도시생활을 떠나 해변가에서 새로운 삶을 시작하기로 했죠. 그래서 멕시코 툴룸으로 이주했습니다EF Love Story_IMAGE1

!멋진데요?툴룸에서의생활은어떤가요?

여기서 저희만의 작은 사업을 시작했어요 – 카이트보딩 및 패들서프 교실이요(저희 웹사이트에서 더 자세한 내용 읽어보실 수 있어요). 그리고 2015년에는 저희 아기, 마리아가 태어났답니다!

하루하루일과는어떻게 되시나요?

아침에 일어나서 저희 개들, 판초랑 로지타를 산책시켜요. 그리고 나서 마리아랑 아침을 먹고, 세계 최고의 해변 중 하나인 곳으로 출근을 하죠. 정말이지 꿈을 살고있어요.

EF Love Story_IMAGE2

EF와 함께 공부하고 싶어하는 분들에게 해주고 싶은 조언이라면?

망설이지 말고 그냥 하세요. 여행하고, 배우고, 공부하고, 사랑에 빠지기도 하구요. 때로는 멀리 떨어져 있어도, 문화적 차이가 있어도, 그 어떤 것에도 불구하고 잘 되기도 한답니다. EF와 보낸 시간은 제 인생 최고의 시간들 중 하나였고, 제가 내린 최고의 결정이었어요. 마우리시오와 저는 이제 함께한지 13년이 넘었는데요, 지금까지 제 인생 최고의 멋진 모험이었습니다. 제가 만약 브라이튼에 가지 않았더라면, 지금 살고있는 삶은 저에게 없었겠죠.

 

만약브라이튼에가지않았더라면지금쯤 어디에 계실 것 같나요?

바르셀로나에 큰 법률회사에서 세금변호사로 일하고 있을 거예요 – 지금의 소박한 카리브해식 생활이 아닌, 바쁜 도시 생활을 하고 있겠죠.

마지막질문입니다:EF 코스가어떤도움이되셨나요?

저희가 내린 결정 중 정말로 최고의 결정이었어요. 영어를 배우고, 정말 좋은 사람들을 만나고, 평생의 사랑을 찾았죠. 더 이상 바랄 게 없습니다.

당신의 인생을 탐험해 보시는 건 어떤가요?더 알아보기

공유하기

최신 포스트언어